2019.10.11 (금)

  • 맑음동두천 24.4℃
  • 구름조금강릉 21.7℃
  • 맑음서울 26.0℃
  • 맑음대전 24.2℃
  • 맑음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2.4℃
  • 맑음광주 25.5℃
  • 맑음부산 25.5℃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3.4℃
  • 맑음강화 24.3℃
  • 맑음보은 25.0℃
  • 맑음금산 23.9℃
  • 맑음강진군 26.0℃
  • 구름조금경주시 22.2℃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기업

한국머크 글루코파지, GC 녹십자가 국내 영업 담당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자사의 당뇨병 치료제 ‘글루코파지(Glucophage)’에 대한 국내 판매 계약을 GC 녹십자와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세계적인 특화 혁신기업(global specialty innovator)으로 도약하기 위한 머크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전략의 일환으로, 향후 혁신적인 제품들을 통해 스페셜티케어 분야에 회사 역량을 집중하기 위함이다.


회사 측은 "글루코파지를 포함한 제너럴 메디신 사업을 12월 31일자로 마무리한다"며, "또 다른 제네럴 메디신 제품인 고혈압 치료제 ‘콩코르(Concor)’도 파트너사 선정을 위한 막바지 협의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2020년 1월 1일부터 GC 녹십자가 해당 제품의 의료진 대상 프로모션 및 세일즈 인력 운영 등의 영업활동을 전담하게 된다.  다만, 품목허가권은 여전히 한국머크 바이오파마에서 유지한다.

 

‘글루코파지’는 1959년 프랑스에서 머크가 처음 소개한 최초의 메트포르민 제제다. 당뇨병 치료에 관한 모든 국제 치료 지침에서 1 차 치료법으로, 세계에서 가장 많이 처방된 경구용 항당뇨병 치료제다. 머크는 자사의 품질 제조 인프라를 활용해 ‘글루코파지’를 생산한다.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사업부를 총괄하는 자베드 알람(Javad Alam) 제네럴 매니저는 “‘환자를 위한 하나됨(As one for Patients)’의 철학을 바탕으로 한국의 환자들이 머크가 지닌 종양학, 난임 및 신경학 분야 최고의 치료제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데 주력하고 있다”며, “강력하고 넓은 세일즈 영업망을 갖춘 GC 녹십자와의 이번 계약을 통해 더욱 많은 국내 당뇨병 환자들에게 ‘글루코파지’의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