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1 (수)

  • 흐림동두천 6.0℃
  • 흐림강릉 10.3℃
  • 흐림서울 6.9℃
  • 구름많음대전 2.0℃
  • 구름조금대구 1.8℃
  • 구름조금울산 6.2℃
  • 흐림광주 5.4℃
  • 구름많음부산 8.9℃
  • 흐림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10.3℃
  • 구름많음강화 7.5℃
  • 구름조금보은 -2.7℃
  • 흐림금산 -1.7℃
  • 흐림강진군 3.1℃
  • 구름많음경주시 0.0℃
  • 구름많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초음파 ‘비장강직도’ 검사로 “식도정맥류 출혈 예측”

초음파 ‘비장강직도’ 검사로 “식도정맥류 출혈 예측”

비장강직도 초음파 검사로 식도정맥류를 가진 간경변증 환자의 치료 반응을 예측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김휘영 이대목동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서울의대 김원 교수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식도정맥류를 가진 간경변증 환자의 혈역학적 예측 지표를 조사한 결과, 초음파로 측정한 비장강직도가 예측 지표로서 유의하다는 결론을 얻었다고 밝혔다. 식도정맥류는 간문맥 압력이 상승해 혈액이 식도로 몰려 식도 정맥이 확장되는 현상으로, 출혈이 발생하면 피를 토하거나 흑색변을 배설하게 된다. 따라서 환자의 출혈 예방을 위해 문맥압을 낮추는 베타차단제가 사용된다. 김 교수는 전향적 코호트 연구를 진행, 출혈 위험이 높은 식도정맥류가 관찰되는 106명의 환자에서 베타차단제 치료 전과 후의 간정맥압차, 간 강직도와 비장강직도를 측정했다. 이후 관찰된 측정값을 이용하여 혈역학적 반응에 대한 예측 모형을 도출하고 63명의 독립적인 코호트에서 해당 모형을 검증했다. 검증 결과 혈역학적 반응은 도출 코호트에서 59명(55.7%), 검증 코호트에서는 33명(52.4%)에서 관찰되었고, 다변량 분석에서 치료 전후 비장강직도의 변화가 혈역학적 반응의 유일한 예측 지표였으며, 비장강직도 변화를 이용하여 도출한 예측 모형은 양 코호트 모두 우수한 예측력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휘영 교수는 “기존의 표준 측정법인 간정맥압력차를 측정하지 않고 초음파를 이용한 비장강직도의 변화를 가지고 베타차단제 반응을 예측함으로써 침습적인 검사에 따른 합병증 및 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는 가능성을 열었다는 데 본 연구의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













의협, "무면허 의료행위, 구속수사·면허 취소해야"
경기도 파주 소재 정형외과 ‘대리수술’에 의협이 강력한 처벌을 요구하며 대검찰청에 고발장을 접수했다. 의협에 따르면 해당 병원에서는 의료기기 영업사원의 대리수술과, 면허가 취소된 무면허 행정원장의 수술 집도로 환자 두 명이 사망했다. 행정원장은 의사면허가 취소된 상태였지만, 서류를 조작해 다른 의사가 수술을 집도한 것처럼 꾸몄다. 의협은 20일 서초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해당 병원의 대표원장, 행정원장, 영업사원을 고발한다고 밝혔다. 이날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은 “병원 측에선 사건 발생 이후 이른바 ‘대책회의’를 진행하며 진료기록부 위조 등 사건을 은폐, 축소하려는 시도가 이미 있었다”며 즉각적인 구속수사와 면허취소를 요청했다. 최 회장은 무면허 의료행위를 방조·교사한 대표원장 역시 엄벌에 처해져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행 의료법상 무면허 의료행위는 5년이하의 징역이나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이어 의협 측은 “무면허 의료행위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것은 면허 시스템 관리가 허술하다는 반증”이라며, “선진국에서 자체적으로 의사면허를 관리하는 것처럼 우리나라도 독립적인 면허관리 기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