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월)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14.6℃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5.2℃
  • 맑음광주 16.5℃
  • 맑음부산 18.6℃
  • 맑음고창 14.6℃
  • 맑음제주 20.1℃
  • 맑음강화 15.4℃
  • 맑음보은 10.7℃
  • 맑음금산 12.3℃
  • 맑음강진군 15.9℃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제약

"혁신 신약개발로 글로벌 시장 본격 출정하자"

2020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신년교례회

URL복사


"올해는 우리 바이오제약업계가 신약 파이프라인 역량을 가지고, 세계 혁신신약 시장에 본격적으로 출정하는 한 해가 되길 바란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김동연 이사장은 15일 삼정호텔에서 신년교례회를 열고, 올해는 글로벌 신약개발의 미션을 꼭 성취하는 한 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은 신약 연구개발의 민간 컨트롤타워로서 업계 지원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신약조합은 정부 부처별 연계성 사업을 추진하며, 기초 원천 연구를 통한 파이프라인 구축을 확대하고, 전주기 연구개발 과정에서 출구전략 사업을 강화하고 다부처 신약개발 지원사업의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김 이사장은 설명했다.


이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초원천연구정책과 고서곤 국장은 축사를 통해 “작년 바이오헬스산업 분야의 벤처캐피탈 투자규모는 1조 원을 돌파해 ICT 분야를 앞질렀다. 특히 신약개발 분야에서는 지난 해만 해도 약 7.5조 원의 글로벌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독보적인 성과 실적을 냈다"라고 말했다.


고서곤 국장은 이러한 성과가 지속해서 이어지도록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중심이 되어 관계부처와 협력하고, 체계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고 국장은 올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신약 R&D 투자를 강화할 것이라며, 복지부, 산업부와 공동으로 연구개발부터 임상, 사업화까지 전주기를 지원하기 위해 10년간 2조 8,000억 원 규모의 국가신약개발사업을 기획하여 예비타당성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기반지원을 효율적으로 하기 위해 인공지능 신약개발 플랫폼을 구축하고, 3D 생체조직을 활용한 차세대 약물평가 플랫폼 구축 등 기초연구역량을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회장은 오픈이노베이션 생태계 구축을 강조했다. 원 회장은 "우리나라는 바이오 쪽 투자는 많은데 결실로 나타나기는 어려운 구조다. 산학연병관은 '나'에서 '우리'로 주어를 바꾼 생태계를 구축해야 하며, 여기서 시너지를 내는 구조로 변화되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동연 이사장은 도끼를 갈아 바늘을 만든다는 뜻의 '마부위침'의 고사성어를 들어 올해 글로벌 신약개발의 미션을 꼭 성취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