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9 (수)

  • 구름조금동두천 -1.6℃
  • 구름조금강릉 4.2℃
  • 구름많음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3.5℃
  • 구름조금울산 4.4℃
  • 구름조금광주 2.2℃
  • 구름조금부산 4.7℃
  • 구름많음고창 0.1℃
  • 구름많음제주 5.1℃
  • 구름많음강화 -2.8℃
  • 구름조금보은 0.0℃
  • 구름많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3.6℃
  • 맑음경주시 2.7℃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병/의원

의협 “원칙, 자율, 성과를 기준 삼아 회무 추진”


대한의사협회가 9일 전략선포식을 갖고 회무 추진 방향의 핵심 키워드로 ‘원칙, 자율, 성과’ 3가지를 꼽았다.


첫 번째 키워드 ‘원칙’은 의학적 원칙을 준수하는 의료 환경 구축, 수가정상화, 무면허 의료행위 금지 등이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은 “최선의 진료는 ‘의학적 원칙’에 따른 의료 환경에서, 수가 정상화가 이뤄질 때 가능하다”며 원칙 준수를 강조했다. 또한 최 회장은 무면허 의료행위 금지로 진료보조인력(PA)과 한방의 의료행위 금지를 강조했다.


 이어 다음 키워드 ‘자율’로는 의협 내 의사면허관리기구, 진료거부권(의사의 진료선택권), 심사평가제도 개선을 들었다. 최 회장은 “의사단체가 스스로 자정 능력을 갖춘 기구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자율규제 여건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전문가평가제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의료진의 안전 확보를 위해 환자 진료를 거부할 수 있는 ‘진료선택권’의 법제화를 이룰 것이라고 덧붙였다.


세 번째는 ‘성과’는 대한의사협회의 기본 정책을 국가 정책으로 법제화, 제도화 하겠다고 밝혔다. 최 회장은 “협회는 그동안 제시해온 정책 과제 달성을 위한 기구를 준비해왔다”며 “성과 전략을 통해 회원들이 현장에서 진료하기가 수월해진 것을 체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