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3 (수)

  • 맑음동두천 11.6℃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11.2℃
  • 맑음대구 10.7℃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1.9℃
  • 맑음고창 10.5℃
  • 맑음제주 12.3℃
  • 맑음강화 10.8℃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2.3℃
  • 맑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보건정책

도수치료비 병원따라 최저 3,000원에서 50만 원까지 차이

2019년 비급여 진료비용 현황조사결과
대상포진 예방접종비는 최저가와 최고가 간 2.1~2.5배

 대상포진예방접종비는 병원따라 최저가와 최고가 간 2.1~2.5배 차이가 있고 ‘로타바이러스’는 1.4~2.9배 차이가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시력을 교정하는 ‘조절성 인공수정체’는 한쪽 눈 기준으로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의 중간금액은 190만 원, 일부 병원은 250만 원으로 최저가와 최고가 간에 4.1~4.3배의 격차를 보였다. 도수치료는 병원별로 부위와 시간 등의 차이에 따라 최저 3,000원에서 50만 원까지 최대 166배까지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증을 완화하는 신장분사치료는 중간금액은 2만 원이지만 시술시간, 부위 등의 차이에 따라 병원 종별로 금액차이가 12~97배로 나타났다.


복지부와 심사평가원은  현황조사․분석한 「2019년 비급여 진료비용」을 4월 1일(월)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누리집(www.hira.or.kr)과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을 통해 공개했다.


이번 조사결과, 전년도에 비해 병원간 가격 편차가 감소한 항목비율은 53.1%(76개)였고, 중간금액이 인하되거나 변동 없는 항목비율은 61.6%(88개)로 나타났다. 일부 항목에서는 여전히 병원간 큰 가격차가 있었다.


비급여 진료비 공개는 2013년 상급종합병원을 시작으로, 매년 공개기관과 항목을 확대하여 왔다. 2019년은 전체 병원급 3,825기관을 대상으로 총 340항목에 대한 병원별 진료비용을 공개하였다.


올해는 시민·소비자단체, 유관기관, 전문가 등으로부터 의견을 듣고 언론 정보수집(모니터링) 등을 통해 항목을 발굴했다. 이번 조사는 1.21~2.28일까지 약 40일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의료기관으로 자료제출요청서를 보낸 후 회신(요양기관업무포털 송수신시스템) 받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조사결과는 각 병원의 항목별 최저금액과 최고금액, 병원규모(상급종합병원, 종합병원, 병원) 및 지역에 따른 중간금액과 평균금액을 함께 제공하여 병원규모별․지역별 진료비를 쉽게 비교할 수 있도록 하였다.


비급여 진료비정보를 보다 쉽고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누리집(홈페이지)에서 제공되는 기능(항목명 위치기반 지도연동 검색 등)을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모바일앱) ‘건강정보’에서도 동일하게 이용할 수있도록 하였다.


복지부 고형우 의료보장관리과장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통해 의학적 비급여를 최소화해나가는 한편, 남는 비급여 항목에 대해서 진료비용 공개를 지속해 나갈 것이며, 국민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도록 공개 방법 및 관리체계를 보완ㆍ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비급여 진료비용 공개가 국민의 알 권리 증진 및 진료비용 예측을 지원하여 합리적인 의료소비를 도모하고, 의료기관 간 진료비 편차를 줄여 의료비 부담을 낮추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