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12.3℃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12.8℃
  • 맑음대전 12.7℃
  • 맑음대구 13.2℃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1.8℃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5.0℃
  • 맑음강화 12.3℃
  • 맑음보은 12.0℃
  • 맑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4.2℃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R&D

GSK, 다발골수종 신약 후보물질 후속 데이터 “고무적인 성과”

임상 ‘DREAMM-1’ 연구, 무진행 생존기간 중앙값 12개월로 연장

GSK는 재발성/불응성 다발골수종 환자를 대상으로 한 ‘DREAMM-1’ 연구에서 치료제 후보물질인 항 B세포 성숙화 항원(anti-B-cell maturation antigen, BCMA) 항체-약물 결합체(antibody-drug conjugate, ADC) ‘GSK2857916’에 대한 임상시험에서 긍정적인 후속 데이터를 얻었다고 15일 밝혔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GSK2857916을 투여 받은 환자의 60%가 전체치료반응률(overall response rate, ORR)에 도달했다. 이번 전체치료반응률은 1년 이상 추적 관찰됐으며 2017년에 발표된 중간 분석 비율과 동등하게 나타나, 치료제의 잠재적 유효성과 더불어 치료반응의 지속성과 반응깊이가 입증됐다.


1년 추적관찰 기간 중 완전반응(Complete response, CR)을 보인 환자 수는 15%였고, 무진행생존기간(PFS) 중앙값은 12개월(95% CI[3.1-Not Estimable/NE])로 2017년 보고된 7.9개월 보다 높았다. 이번 데이터의 반응 기간 중앙값은 14.3개월(95% CI[10.6-NE])이었다. 2017년에 발표된 중간 분석 데이터에 포함된 모든 환자들은 이번 연구에도 포함됐다.


GSK의 최고 과학 책임자 (Chief Scientific Officer)이자 R&D 부문 사장인 할 바론 박사(Dr Hal Barron)는 이번 데이터는 매우 고무적인 성과라며, “GSK는 이 잠재 신약을 적극적으로 개발하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승인신청을 위한 핵심 데이터를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DREAMM-1 연구 Part 2에는 BCMA 발현 정도에 관계없이 총 35명의 환자가 등록됐다. 항-CD38 단일클론항체 다라투무맙으로 치료 받은 경험이 없는 환자의 ORR은 71%(95% CI[47.8%, 88.7%])였으며, PFS 중앙값은 15.7개월(95% CI[2.3-NE])이었다. 이전에 다라투무맙으로 치료 받은 경험이 있는 환자에서의 ORR은 38.5%(95% CI[13.9-68.4]), PFS 중앙값은 7.9개월(95% CI[2.3-NE])이었다.


치료 기간 중 새로운 안전성 실마리 정보는 없으며, 가장 흔하게 보고된 이상 반응은 혈소판감소증(63%), 시력 흐려짐(51%), 기침(40%)으로, 대부분 경미하거나 중등도(Grade 1-2) 수준이었다. Grade 3-4 수준에서 가장 흔하게 보였던 이상반응은 혈소판감소증(35%)과 빈혈(17%)이었으며, 관리 가능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데이터의 중간 분석 결과는 2017년 미국혈액학회(the American Society of Haematology Congress) 학술대회에서 최초로 발표된 바 있으며, 이번 연구 결과는 혈액암저널(Blood Cancer Journal)에 게재됐다.


다발골수종은 미국에서 두 번째로 흔한 혈액암으로, 치료가 가능하지만 완치는 어려운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다발골수종은 현재 출시되어 있는 치료제에 반응을 보이지 않는 경우가 흔하기 때문에 새로운 치료제 연구가 매우 중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