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1 (금)

  • 맑음동두천 19.1℃
  • 맑음강릉 19.9℃
  • 맑음서울 20.1℃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2.4℃
  • 황사울산 19.3℃
  • 황사광주 21.8℃
  • 황사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19.5℃
  • 황사제주 20.6℃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7℃
  • 맑음강진군 22.0℃
  • 맑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제품

GSK, 영유아 5가 혼합백신 ‘인판릭스IPV/Hib’ 국내 출시

GSK(한국법인 사장 줄리엔 샘슨)의 영유아 5가 혼합백신 인판릭스IPV/Hib(아이피브이 힙)이 2019년 10월 국내에 출시됐다.

 

인판릭스IPV/Hib은 기존 인판릭스IPV(디프테리아, 파상풍, 백일해, 소아마비 예방을 위한 4가 혼합백신)에 Hib(B형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에 의한 질환 예방)을 결합한 5가 혼합백신이다.

 
기존 인판릭스IPV와 Hib백신을 각각 접종할 경우 총 6번(인판릭스IPV 3회, Hib 3회), DTaP과 IPV, Hib 백신을 모두 단독으로 접종할 경우 총 9번의 접종이 필요했지만, 인판릭스IPV/Hib은 생후 2∙4∙6개월에 각 1번씩, 총 3번으로 주사횟수를 줄일 수 있다.


인판릭스IPV/Hib은 3가지 백일해 항원(PT, FHA, PRN)을 사용해 국내 시판되고 있는 소아용 DTaP 혼합백신 중 가장 많은 백일해 항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유일하게 퍼탁틴(PRN) 성분을 함유하고 있다. PRN은 백일해균의 외피막 단백질로 호흡기 세포에 균의 부착을 촉진시키고, 후두, 폐 등하기도에서 균 지속성을 향상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GSK 마케팅팀의 이규남 상무는 “인판릭스IPV/Hib은 예방접종 횟수를 1/3로 줄여 소아 및 보호자의 예방접종 스트레스를 감소시키는 것은 물론 단독백신 대비 적기 접종률을 높이고 보다 이른 시기에 완전 접종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밝혔다.


현재 인판릭스IPV/Hib은 미국, 영국, 스웨덴, 프랑스, 독일 등 전세계 약 73개국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B형간염, MMR(홍역, 유행성이하선염,  풍진 혼합백신) 등을 포함해 생후 2∙4∙6개월에 접종이 필요한 타 백신들과 동시접종이 가능하다. 국내에서는 소아 필수예방접종 항목에 포함돼 가까운 소아청소년과 병∙의원에서 무료로 접종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