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0.9℃
  • 구름많음광주 24.6℃
  • 흐림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23.0℃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1.0℃
  • 구름많음금산 22.9℃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0.6℃
  • 흐림거제 22.5℃
기상청 제공

'의사 노조 왜 필요한가' 의료정책포럼 8일 개최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8일 16시 의협회관에서

URL복사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소장 안덕선)는 '의사 노조 왜 필요한가'를 주제로 오는 8일 16시 의협 용산임시회관 7층 대회의실에서 의료정책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의 좌장은 안덕선 의료정책연구소 소장이 맡는다.

주인숙 중앙보훈병원의사협의회 노조 위원장이 ‘의사노조의 필요성과 독립노조 운영사례’를 발제를 한다. 이어 권성택 전국의과대학교수협의회 회장이 ‘의과대학 교수노조(산별연합)의 태동’을 발표할 예정이다. 세 번째 발제는 박현미 전 재영한인의사회 회장이 ‘영국의 전공의 파업 사례’를 소개한다.


토론자로는 김은용 대구시의사회 의무이사, 김대중 아주의대 교수, 김중엽 대한전공의노동조합 부위원장, 김재현 동남권원자력의학원 흉부외과 과장 등이 참석해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안덕선 의료정책연구소장은 “우리 연구소에서는 의협의 바람직한 거버넌스 구조가 과연 어떤 모습일지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면서, 영미 등 해외 여러나라에서 의사회가 이익단체의 형태를 취하고 있는 점과 이미 20세기 초에 의사노조가 생겼다는 사실에 주목했다”면서, “우리나라에서는 이제 막 시작단계인 의사 노조 사례를 통해 의사노조의 필요성과 앞으로의 발전방향성을 의협의 거버넌스 틀에 맞춰 공론화 시켜보는 것이 큰 의의를 지닌다”고 강조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