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1.3℃
  • 맑음강릉 17.6℃
  • 박무서울 13.2℃
  • 박무대전 12.4℃
  • 맑음대구 12.4℃
  • 구름조금울산 16.1℃
  • 박무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8.3℃
  • 구름많음고창 12.8℃
  • 구름조금제주 18.0℃
  • 맑음강화 12.5℃
  • 구름조금보은 6.3℃
  • 구름조금금산 7.7℃
  • 구름많음강진군 15.4℃
  • 구름조금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기업

"고령이라는 이유만으로, 독감은 치명적일 수 있다"

사노피 파스퇴르㈜, 고령자 보호 캠페인 - ‘독감, 위험하다!’ 진행

URL복사

 


    인플루엔자는 감염 시 폐렴, 심혈관질환 등 심각한 합병증 위험을 증가(폐렴 발생 위험 최대 100배, 급성 심근경색 및 뇌졸중 위험을 각각 최대 10배, 8배 증가)시키는 호흡기감염병이다. 특히 65세 이상 고령자는 인플루엔자로 인한 사망자의 약 90%를 차지할 정도로 치명적이다.

 

   65세 이상 고령자는 약 90%가 당뇨병, 심혈관질환 등의 기저 만성질환 앓고 있으며, 이로 인해 중증합병증 및 입원 위험은 더 높아진다. 심장 및 만성폐질환을 보유하고 있는 고령자의 경우 인플루엔자 감염 시 사망위험이 최대 20배 까지 증가한다.

  

   고령자는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젊은층보다 더 선제적이고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고령자는 전반적인 면역기능이 저하돼 있으므로 예방접종뿐 아니라 예방접종 전 면역력 증강을 위해 꾸준한 약복용 등 만성질환 관리와 함께 체력 관리와  건강한 식생활습관을 챙겨야 한다.  예방접종 후에도 ‘손씻기’, ‘마스크 쓰기’, ‘사람 많은 곳 피하기’와 같은 방역수칙을 철저히 실천해야 한다.


    글로벌 헬스케어기업 사노피(Sanofi)의 백신사업부인 사노피 파스퇴르㈜ (대표 파스칼 로빈, 이하 "사노피 파스퇴르")가 10월 14일부터 고령자 보호를 위한 "독감, 위험하다高(고)!" 캠페인을 진행한다.


    사노피 파스퇴르가 고령자보호사업 일환으로 진행하는 이번 "독감, 위험하다高(고)!" 캠페인은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가  동시 유행 시 감염에 취약한 고위험군이 고령자임을 알리고, 고령자 대상 선제적이고 철저한 예방관리가 중요하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사노피 파스퇴르는 이번 캠페인 프로그램으로 대한개원내과의사회의 자문을 받아 고령자 인플루엔자 위험성과 예방수칙을 담은 인포그래픽카드를 제작, 사노피 파스퇴르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제작된 인포그래픽카드는 고령자가 인플루엔자 감염에 취약한 이유와감염 시 심각성, 그리고 예방접종과 병행해야 하는 구체적인 예방지침을 담고 있다.

    이번 캠페인 콘텐츠의 자문을 맡은 대한개원내과의사회 하상철 의무 부회장은, "고령자는 면역노화로 감염질환에 취약하고 기저 만성질환으로 인해 인플루엔자 감염 시 중증 합병증, 입원 및 사망 위험이 높은 군이다."라며, "스스로 인플루엔자 감염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예방접종은 물론, 예방접종 전후 면역력 관리, 생활 속 방역수칙도 철저히 지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