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6.4℃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1.6℃
  • 맑음제주 5.4℃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조금보은 -3.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병/의원

고도일서울시병원회장 코로나19 사태 대응 및 협력방안 논의

서울시와 코로나19 대응 관련 긴급회의’에 참석

URL복사


    

    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이 9일 서울시가 소집한 코로나19 대응 관련 긴급회의에 참석, 확산세에 있는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대응 및 협력방안 등에 관해 논의했다.

 

서울시는 이 날 긴급회의를 소집한 이유를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한 수준으로 치달음에 따라 이에 효율적인 대처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것임을 밝힌 후, 서울시 중증환자 진료체계 정비 서울시 25개 자치구별 생활치료센터 운영 등에 관해 논의토록 했다.

 

서울시는 또 49세 이하 무증상 확진자는 자치구별 생활치료센터를 개소하여 치료를 진행토록 하고, 50세 이상 무증상 또는 경미한 증상의 환자들의 경우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생황치료센터로 이송하여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방침을 밝혔다. 그리고 중증환자의 경우는 호흡기전담센터 및 상급종합병원에서 전담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서울시는 이같이 밝히면서 서울시병원회와 산하 회원병원들이 현 사태의 심각성을 절감하고 확대 운영되는 생활치료센터에 의사를 파견하는 등 보다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이 날 회의에서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날로 누적되는 피로도로 인해 공공의료기관이나 대학병원들에서 적절히 대응할 수 있는 한계를 넘어서게 됐다면서, 서울시가 이러한 병원들의 어려움을 충분히 인지해 줄 것과 함께 시민의 안전과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서울시병원회 산하 회원병원들이 적극 협조토록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한편 서울시 박유미 건강보험국장이 주재한 이 날 회의에는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을 비롯해 김연수 서울대학병원장, 홍윤철 공공보건의료진흥원장, 홍기정 교수 등이 참석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