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5℃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25.0℃
  • 흐림대전 20.5℃
  • 흐림대구 18.0℃
  • 흐림울산 18.0℃
  • 흐림광주 19.6℃
  • 흐림부산 19.2℃
  • 흐림고창 19.5℃
  • 흐림제주 18.7℃
  • 구름많음강화 23.7℃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학회

우리나라 안면부 치료 세계적 수준임을 확인

제 14회 세계 안면신경 심포지움 마쳐

URL복사


 

  제 14회 세계 안면신경 심포지움이 지난 428일부터 30일까지 서울 용산 드래곤 시티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되어 우리나라 안면부 치료수준이  세계적 수준으로 올라가 있는 것을 확인하고 성대한 막을 내렸다.  

이 학회는 1961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처음으로 열리기 시작하여 미국, 일본, 프랑스, 독일, 스위스. 이태리, 브라질 등에서 매 4년 마다 개최되는 유서 있는 학회이다. 안면마비를 연구하고 치료하는 모든 기초 과학자, 관련 전문 의사, 물리치료사 등 약 400-500여 명이 모여 열띤 토론을 하여 전 세계적으로 안면마비 치료의 방향을 제시하고 검증을 하는 심포지움으로 유명하다.

  이번 세계안면신경학회는  삼성서울병원 이비인후과 조양선 교수가 조직위원장을 맡아서 학술 대회를 성대하게 진행하여 약 340여개의 강의가 발표되었고 약 430여명이 참석을 하여 많은 방대한 지식을 공유하는 장이 되었다.

특히 급성기 안면신경마비의 진단과 전문적인 치료, 후유증을 예방하고자 실시하는 도수치료의 의미, 안면마비 이후 후유증이 생긴 경우 안면재활치료 및 수술, 유리 박근을 이용한 안면근육의 재활치료. 인공지능을 활용한 안면마비 기능적 평가. 말초신경의 생리, 보톡스를 이용한 안면마비 환자의 재활치료 등이 눈길을 끌었으며, 전 세계적으로 안면신경마비를 치료하는데 있어 대한민국 의사가 선두로 나아갈 수 있는 초석이 되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의 학술위원장을 맡은 한림대학교 이비인후과 김진 교수는 안면마비를 치료하기 위해 훌륭한 연구가 매우 활발히 진행되고 있음을 확인했다. 앞으로 수많은 안면마비를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 좀 더 좋은 삶의 질을 제공해 줄 수 있을 것 이라고 전망하였다.

 국내에서는 가톨릭성모병원 이비인후과 박시내교수와 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정은재교수가 학술상을 수여 받았으며, 서울대병원 성형외과 장학교수, 서울아산병원 성형외과 오태석교수, 삼성서울병원 성형외과 문구현교수의 안면재건에 대한 발표도 많은 학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번 제 14회 세계 안면신경 심포지움이 서울에서 개최되어 향후 국내의 안면마비 치료 수준이 한 층 더 깊이 있게 발전될 것으로 기대되며, 한국 의사가 가지고 있는 장점인 섬세함과 창조성이 안면마비 환자를 치료하는데 있어 세계적으로 주도할 수 있는 날이 곧 올 것으로 주목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