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7 (일)

  •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5.8℃
  • 맑음광주 5.8℃
  • 구름조금부산 7.3℃
  • 맑음고창 4.5℃
  • 흐림제주 12.9℃
  • 맑음강화 2.3℃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1.0℃
  • 흐림강진군 7.4℃
  • 구름조금경주시 5.2℃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하지불안증후군 동반한 빈혈 환자 불면증심해

수면장애 및 불안, 우울증 등 정서장애까지 겪어...계명대 동산병원 수면센터 조용원 교수팀 밝혀내

URL복사


    

  철결핍성 빈혈 환자 40% 이상이 하지불안증후군으로 수면장애를 겪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계명대 동산병원 수면센터 조용원 교수(사진)는 혈액종양내과 도영록 교수와 함께 철결핍성 빈혈 환자 124명을 대상으로 하지불안증후군의 빈도 및 임상적 특징을 조사한 결과, 환자의 40.3%(50)에서 하지불안증후군이 동반되었으며, 이 중 82%(41)는 중증 이상의 수면장애를 겪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하지불안증후군이 동반된 빈혈 환자들은 그렇지 않은 환자들에 비해 수면장애가 심하고 불안, 우울증 등 정서장애까지 동반하는 경우가 많았다.

     해당 연구는 미국수면학회에서 발간한 Journal of Clinical Sleep Medicine(Volume 17(7) July 2021)에 게재됐다.

조용원 교수는 논문과 관련해 철결핍성 빈혈 환자의 상당수가 하지불안증후군이 있어 불면증이 심하고 수면의 질이 나쁘다. 수면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빈혈환자 치료 시에는 하지불안증후군 유무에 대해 확인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조용원 교수는 하지불안증후군의 새로운 치료법으로 철분주사요법이 효과가 높다는 것을 미국 존스홉킨스병원 의료진과 공동으로 밝혔으며, '하지불안증후군 환자에게 철분 주사제인 페린젝트 고용량 단일 투여의 효과와 안전성'을 입증하고 세계적 수면학술지인 Sleep medicine(2016)에 발표해 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