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0 (토)

  • 구름많음동두천 9.7℃
  • 흐림강릉 13.4℃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12.1℃
  • 맑음대구 12.7℃
  • 맑음울산 13.9℃
  • 박무광주 13.3℃
  • 맑음부산 15.2℃
  • 맑음고창 9.6℃
  • 맑음제주 14.5℃
  • 구름많음강화 7.3℃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8.9℃
  • 맑음강진군 10.9℃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전북대병원 진영호 교수 대한응급의학회 회장에 선출

-제24대 회장으로 1년간 임기 수행....변화하는 세상에 맞춰 학회 발전에 기여할 터-

URL복사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유희철)은 응급의학과 진영호 교수가 대한응급의학회 신임 회장에 선출됐다고 19 밝혔다.

 

지난 101일 온라인으로 대의원 총회를 진행한 제24대 대한응급의학회에서 전북대병원 응급의학과 진영호 교수가 대한응급의학회장에 선출됐다.

 

이번 선거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임기는 1년간으로 대한응급의학회의 주요회의를 주관하며 대한응급의학회 국제학술대회의 의장으로 활동하게 된다.

 

대한응급의학회는 1989년 창립되었으며 응급의료체계구축을 위해 만들어진 학회이다. 2천명의 전문의와 7백명의 전공의를 보유하고 있으며 응급의학의 전문성을 위하여 꾸준히 발전하고 있는 학회이다.

 

진영호 교수는 우리 학회가 다른 학회와 비교해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성년의 학회로 성장했다지금까지 응급의학이 성장의 시기였다면 앞으로는 성숙과 내실을 다지는 방향으로 우리의 지향점을 전향할 필요가 있다고 신임 회장 취임소감을 밝혔다.

 

진영호 교수는 전북의대를 졸업하고 마취통증의학과 전문의, 응급의학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하였으며 대한응급의학회 고시·수련·교육이사와 부회장을 역임했다. 중독 분야에서 우수발표 논문상과 임상적 특성을 비교한 연구로 우리나라 최초의 연구로 소개되어 응급의료 발전에 기여했으며 현재 전북응급의료지원센터장을 맡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