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4 (토)

  • 맑음동두천 10.0℃
  • 구름조금강릉 15.9℃
  • 맑음서울 13.1℃
  • 구름조금대전 12.3℃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5.1℃
  • 구름조금부산 16.3℃
  • 구름많음고창 12.3℃
  • 구름많음제주 19.3℃
  • 맑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0.5℃
  • 구름많음금산 9.7℃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조금경주시 13.8℃
  • 구름조금거제 16.8℃
기상청 제공

메디컬디바이스

고려대 산학협력단 - ㈜투비디티엑스 기술이전 협약

기립성 저혈압 질환 진단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



   고려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조석주)투비디티엑스(대표 김동윤)심박수 기반의 기계학습 알고리즘을 이용한 기립성 저혈압 선별시스템기술에 대한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이전 된 기술은 고려대 의과대학 신경과학교실 김병조 교수와 김정빈 교수의 오랜 연구개발 성과로, 70세 이상 인구 중 3분의 1에서 유병률이 나타나고, 모든 국민에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기립성 저혈압 질환을 기계학습 알고리즘을 통해 진단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이다.

 

   기립성 저혈압은 앉거나 누워 있던 상태에서 갑자기 몸을 일으킬 때 자율신경계가 제대로 기능하지 못해 혈압이 갑자기 떨어지면서 눈앞이 흐려지거나 어지러움이 발생하는 질환이다. 기립성 저혈압 진단을 위해서는 기립경사 검사가 널리 사용되고 있으나 검사에 발생하는 시간과 비용의 부담 뿐만 아니라 일상생활 중 다양한 자극에 의해 발생하는 기립성 저혈압을 정해진 검사실 환경 내에서만 시행함으로써 위음성이 높다는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이날 이전된 기술은 기립경사 검사가 가지는 위음성을 극복하는 동시에 일상생활 속에서 웨어러블 기기 등을 통해 측정된 기계학습 알고리즘으로 기립성 저혈압을 선별한다는 점에서 우수성과 독창성을 인정받아 지난 20218월 국내 최초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기술을 이전받은 투비디티엑스는 코스닥 상장 법인인 투비소프트에서 본 기술의 사업화를 위해 서울 홍릉강소연구개발특구에 설립한 자회사로, 본 기술을 이용해 홍릉특구 연구소기업으로 인증받아, 심장박동 기반 기립성 저혈압 진단 웨어러블 기기와 VR 기기를 활용한 기립성 저혈압 디지털 치료제를 개발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의 디지털 치료제 시장을 이끌어갈 전략을 세우고 있다. 특히 본 기술은 중대재해처벌법 본격 시행에 따라 의료 뿐 아니라, 산업안전보건 분야에도 즉각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병조 교수는 오랜 기간 수행해 온 자율신경계 연구를 투비디티엑스에서 사업화 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고, 본 연구를 함께 해준 김정빈 교수에게 가장 큰 감사를 표한다면서, “앞으로 투비디티엑스와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국민 건강을 향상시키고, 양 기관이 서로 상호 발전할 수 있도록 긴밀하게 협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윤 투비디티엑스 대표는 고려대의료원의 연구 결과물을 사업화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면서, “김병조 교수님의 연구 결과가 국민 건강과 국가의 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고려대학교의료원-투비디티엑스-투비소프트 3사의 지속적인 협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