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흐림동두천 12.1℃
  • 흐림강릉 14.8℃
  • 흐림서울 14.6℃
  • 흐림대전 15.3℃
  • 흐림대구 17.1℃
  • 흐림울산 15.8℃
  • 흐림광주 15.8℃
  • 흐림부산 17.5℃
  • 흐림고창 14.4℃
  • 제주 17.3℃
  • 흐림강화 12.7℃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3.9℃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5.5℃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신용삼서울성모병원 신경외과교수,세계신경중재치료학회 ‘2026 WFITN’ 대회장에 선출-

 

신용삼(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신경외과 ) 교수가 세계신경중재치료학회, 2026 WFITN (World Federation of Interventional and Therapeutic Neuroradiology)의 대회장(Congress President)을 맡는다.

 

최근 일본 교토에서 개최된 세계신경중재치료학회에서 신용삼 교수는 이사로 선임되어, 신경중재치료 관련 세계 최대 행사인 WFITN 2026년 대회를 부산에서 유치신용삼(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신경외과 ) 교수하며, 국내신경중재치료 분야의 위상을 높였다.

 

세계신경중재치료학회는 비 침습 중재 치료 및 신경방사선학의 발전을 위해 1990년에 설립된 세계적인 학회다. 신 교수는 국내 의료진 중 유일하게 이사에 선출되며, 해당분야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증명했다.

 

WFITN는 2년마다 개최되며 40개국에서 1,400명이 넘는 신경외과, 영상의학과 등 뇌신경 전문가가 참가하는 세계 최대의 학회다.

 

신용삼 교수는 서울성모병원 심뇌혈관병원 초대병원장, 대한신경외과학회 학술이사, 대한뇌혈관외과학회 운영위원, 대한뇌혈관내치료학회 총무이사 및 회장을 역임하는 등 국내외 광범위한 학회 활동을 하고 있다. 특히, 뇌동맥류 환자 치료 6000례를 달성한 뇌혈관 수술 및 중재 시술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